빗썸,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ID ‘마이아이디(MyID)’ 합류

박소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4/01 [14:21]

빗썸,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ID ‘마이아이디(MyID)’ 합류

박소현 기자 | 입력 : 2020/04/01 [14:21]



빗썸코리아(대표 최재원)는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ID 협력체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MyID Alliance)’에 합류했다고 1일 밝혔다.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중 분산형 신원증명(DID) 연합체에 참여한 것은 빗썸이 처음이다.

 

빗썸은 마이아이디 기반의 신원증명을 활용하는 성장 파트너(Growth Partner)로 참여한다. 향후 마이아이디 기반 시스템 구축이 완료되면 가상자산 거래 등 서비스에 적용할 예정이다. 마이아이디 도입을 통해 빗썸은 회원들의 신원증명 절차를 간소화하고 개인정보 등 보안을 강화할 방침이다.

 

마이아이디는 개인정보를 자신의 단말기에 저장하고, 인증시 필요한 정보만 골라 제출할 수 있는 블록체인 기반의 신원증명 플랫폼이다. 통합ID 사용으로 중복된 신원 증명 절차를 거칠 필요가 없으며, 블록체인과 생체 인증을 적용해 보안성이 뛰어나다.

 

현재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에는 삼성전자, 포스코 등 대기업을 비롯해 신한은행, IBK기업은행 등 금융권을 포함 총 57개 파트너사가 참여하고 있다. 지난해 6월 금융위원회의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되어 금융규제 샌드박스 규제 특례를 적용 받았다.

 

빗썸코리아 관계자는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와의 협력으로 분산형 DID를 활용해 본인 확인 등 가상자산 거래 서비스의 보안과 편의성을 한층 더 강화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블록체인 및 첨단 정보기술(IT)을 적극 도입해 디지털 종합금융 플랫폼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암호화폐로 처음 결제해 본 품목 1위는 '전자기기 또는 생활용품'
1/5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