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비자·알리바바 제쳤다…자산 순위 10위권 안착

강승환 기자 | 기사입력 2021/01/07 [17:13]

비트코인, 비자·알리바바 제쳤다…자산 순위 10위권 안착

강승환 기자 | 입력 : 2021/01/07 [17:13]

 

연일 최고 기록을 깨고 있는 비트코인(BTC)이 시가총액 기준 세계 자산 순위 8위에 올랐다.

 

7일 자산 데이터 플랫폼 대시애셋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사상 최초로 3만 7000달러를 돌파하면서 전 세계 자산 순위 8위를 기록 중이다.

 

중국 최대 온라인상거래 기업 알리바바, 세계 최대은행 JP모건체이스, 대만 반도체 제조업체 TSMC, 워런 버핏의 버크셔 해서웨어, 비자, 마스터카드 등 유명 기업들을 앞질렀다.

 

비트코인은 이제 대형 IT 기술주 애플,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 알파벳A, 페이스북, 테슬라, 텐센트를 바짝 추격하고 있다. 현 공급량 기준으로, 비트코인이 4만 달러를 돌파하면 테슬라를, 5만 달러를 넘으면 페이스북을 따라잡을 수 있다.

 

가파른 가격 상승으로 비트코인 자산 순위는 일주일 동안 한 단계, 한 달 동안 두 단계 상승했다. 순위에 금(시총 12조 달러), 은(시총 1조 4800억 달러)을 포함시켜도 여전히 세계 10위권 자산의 위치를 점하고 있다.

 

한편, 시총 2위 암호화폐 이더리움은 70위에 이름을 올렸다. 빠른 상승세로 자산 순위가 한 주만에 17단계, 한 달 동안 52단계 껑충 올랐다.

 

이날 이더리움은 1200달러를 돌파하고 시총 1383억 333만 달러를 기록했다. 중국 전자상거래업체 징동닷컴, 시티그룹, 웰스파고 등을 제쳤다. 69위에는 글로벌 물류 운송업체 UPS(1392억 달러)가 자리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뉴스레터 구독하기

세상을 바꾸고 있는 블록체인과 IT 관련 이야기를 쉽고 재미있게 만나보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