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스타트업, 세계 최초 동시통역 이어버드 'WT2 엣지' 공개

Alyssa Goh | 기사입력 2021/01/22 [14:41]

美 스타트업, 세계 최초 동시통역 이어버드 'WT2 엣지' 공개

Alyssa Goh | 입력 : 2021/01/22 [14:41]

▲ 출처: Timekettle 홈페이지


이제 언어 장벽 때문에 쩔쩔매던 시대는 완전히 사라질 것으로 보인다. 미국 온라인 IT 매체 매셔블이 언어 동시통역 기능을 하는 이어버드 'WT2 엣지'를 소개했다. 

 

미국 테크 기업 타임케틀(Timekettle)이 개발한 이 제품은 세계 최초로 실시간 자동 통역 서비스를 제공하는 이어버드이다. 40개 언어를 통역하며, 지금까지 동시통역 정확도는 95%로 입증됐다. 또, 언어별 억양 인식도는 93%이다. 무엇이든 사용자가 하는 말은 단 0.5초면 외국어로 변환된다. 사용자가 말을 하는 동시에 바로 통역을 하므로 중간에 어색하게 대화가 끊기는 일이 없다.

 

여러 최신 이어버드 제품에 추가된 노이즈 캔슬링 기능과 함께 음성 인식 기능도 지원한다.

 

내 귀의 동시통역사 WT2 엣지가 궁금한가? 자세한 모습은 아래 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뉴스레터 구독하기

세상을 바꾸고 있는 블록체인과 IT 관련 이야기를 쉽고 재미있게 만나보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