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초 가상자산 거래소 '코빗', 장애인의 날 맞아 넥슨 어린이재활병원에 기부금 전달

이선영 기자 | 기사입력 2021/04/21 [13:48]

국내 최초 가상자산 거래소 '코빗', 장애인의 날 맞아 넥슨 어린이재활병원에 기부금 전달

이선영 기자 | 입력 : 2021/04/21 [13:48]

▲ 사진: 코빗 제공

 

대한민국 최초 가상자산 거래소 코빗(대표 오세진)이 오늘 장애인의 날을 맞아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병원장 김윤태/이하 푸르메어린이재활병원)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서울 마포구 상암동 푸르메어린이재활병원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이번 기부금 전달식에 참석한 코빗 오세진 대표는 푸르메어린이재활병원 김윤태 병원장에게 장애 어린이들의 특수검사 및 재활치료 등에 써달라며 기부금 1억6천만 원(59이더리움)을 전했다. 59이더리움은 코빗이 업계 최초로 지난 8일 국내 첫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거래에 대한 작명권을 총 2개의 NFT(Non-Fungible Token·대체불가능토큰)로 제작해 NFT 플랫폼에서 진행한 경매의 최종 낙찰가다. 두 작품의 입찰 시초가는 2이더리움(약 500만 원)으로 같았으나 경매 진행 결과 비트코인 작명권은 24이더리움(약 6500만 원), 이더리움 작명권은 35이더리움(약 9500만 원)에 팔리면서 화제가 됐다.

 

코빗 오세진 대표는 “장애인의 날을 맞아 국내 1호 가상자산거래소인 코빗이 업계 최초로 얻게 된 NFT 경매 수익금을 국내 최초 통합형 어린이 재활병원인 푸르메어린이재활병원에 기부하게 돼 뜻깊다”며 “이번을 계기로 코빗은 향후 푸르메어린이재활병원과 포괄적MOU 체결 등을 통해 가상자산 업계를 대표하는 지속적 사회공헌활동 사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푸르메어린이재활병원은 1만 명의 기부자와 더불어 200억 원을 기부한 넥슨을 비롯한 500여 기업이 힘을 합쳐 2016년 4월에 개원한 통합형 어린이 재활병원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뉴스레터 구독하기

세상을 바꾸고 있는 블록체인과 IT 관련 이야기를 쉽고 재미있게 만나보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
광고